안양시, ‘사랑의 온도탑’ 제막…따뜻한 기부 9억원 목표

내년도 1월 31일까지 운영, 성금 기탁식도 열려

권애리 | 기사입력 2023/12/08

안양시, ‘사랑의 온도탑’ 제막…따뜻한 기부 9억원 목표

내년도 1월 31일까지 운영, 성금 기탁식도 열려

권애리 | 입력 : 2023/12/08 [16:50]

[뉴스인오늘] 안양시가 8일 범계역 광장에 기부 문화 확산을 위한 ‘사랑의 온도탑’을 설치하고 내년 1월 31일까지 운영한다.

 

▲ 안양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시는 이날 제막식을 열고, ‘기부로 나를 가치있게, 기부로 안양을 가치있게!’라는 슬로건으로 기부 목표액 9억원 달성을 위한 모금 활동을 시작했다.

 

제막식에는 장영근 안양시 부시장과 최병일 안양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김효진 경기 사랑의열매 사무처장, 임병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공동위원장, 기부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어, 성금 기탁식도 함께 진행했다. ㈜코스콤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1500만원의 성금을 기탁했으며, 용마로지스가 300만원, 안양시사립유치원총연합회가 100만원, 안양지역(안양·군포·의왕·과천) 건축사회 및 건축사협동조합이 각각 100만원 등 많은 시민과 기업이 나눔에 동참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지난해 많은 시민, 기업들이 동참해주셨고, 최종 모금액이 목표 8억원보다 많은 8억6000여만원이 모여 올해는 기부 목표액을 1억원 상향해 9억원으로 정했다”며 “사랑의 온도가 차곡차곡 쌓여 소외된 이웃들이 온정으로 희망을 찾을 수 있도록 많은 시민, 기업들이 나눔에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