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가 사랑하는 조수미의 목소리로 한국 노래를 듣다

권애리 | 기사입력 2022/12/20

세계가 사랑하는 조수미의 목소리로 한국 노래를 듣다

권애리 | 입력 : 2022/12/20 [09:31]

[뉴스인오늘] 용인문화재단(이사장 이상일)은 오는 30일 오후 8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조수미 콘서트 – In Love(사랑할 때)>를 선보인다.

 

세계가 사랑하는 프리마돈나 조수미가 용인포은아트홀 무대를 찾는 것은 2019년 4월에 진행된 <마더 디어(Mother Dear)> 이후로 이번이 두 번째로 지난 공연에서 티켓을 매진시킨데 이어 이번에도 오픈과 동시에 전석 매진을 달성하며 관객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 공연은 지난 6일 공개된 조수미의 한국노래 앨범 <사랑할 때(In Love)>의 발매에 따른 행보로, 앨범에 수록된 한국 노래들과 조수미가 애정을 담아 직접 선곡한 곡들로 다채롭게 구성됐다.

 

조수미는 용인문화재단과의 인터뷰에서 “우리노래는 고국에서 만들고 부를 뿐 아니라, 우리말로 부르는 것이어서 다른 어떤 언어로 부르는 곡들보다 친근한 느낌으로 부를 수 있고, 다양한 감성을 표현할 수 있어 음악적으로 매우 중요한 영역”이라고 한국 노래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바 있다.

 

한편 이번 콘서트는 조수미와 오랜 시간 호흡을 같이한 지휘자 최영선과 프라임필하모닉오케스트라, 테너 장주훈, 해금 연주가 나리가 함께해 무대를 더욱더 풍성히 채울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