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명근 화성시장 “서울 3호선 연장 사업,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화성시, 서울 3호선 연장 사업 위해 성남·용인·수원과 공동 대응
8일, 성남 판교에서 성남시, 용인시, 수원시 지자체장과 간담회 가져
경기도 및 국토부에 정식 사업 건의 등 행정절차 공동 대응 약속

권애리 | 기사입력 2022/12/08

정명근 화성시장 “서울 3호선 연장 사업,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화성시, 서울 3호선 연장 사업 위해 성남·용인·수원과 공동 대응
8일, 성남 판교에서 성남시, 용인시, 수원시 지자체장과 간담회 가져
경기도 및 국토부에 정식 사업 건의 등 행정절차 공동 대응 약속

권애리 | 입력 : 2022/12/08 [16:30]

 

▲ 화성·성남·용인·수원 ‘서울 3호선 연장’ 공동 대응.

 

[뉴스인오늘] 화성시가 ‘서울 3호선 연장(경기남부광역철도)’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해 성남시, 용인시, 수원시와 머리를 맞댔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8일 성남 판교에서 신상진 성남시장, 이상일 용인시장, 이재준 수원시장과 오찬을 갖고 공동 대응에 뜻을 모았다.

 

 

서울 3호선 연장사업은 도심지 교통난 해소를 위해 서울에서 시작해 성남(판교), 용인(수지), 수원(영통)까지 이어지는 광역철도이다.

 

 

여기에 최근 진안, 봉담 지역에 제3차 신규 공공택지가 추진되는 등 대규모 개발계획이 발표됨에 따라 화성시까지 연장하는 방안이 논의 중이다.

 

이에 화성시를 비롯해 4개 지자체는 사업 타당성 검토로 사업성을 확보하면 경기도와 국토부에 정식으로 사업을 공동 건의할 계획이다.

 

아울러 내년 1월 중 경기도를 포함한 5개 기관 간 상생협약 등을 추진해 사업의 효율적 진행을 도모하고 기관 간 긴밀한 협력체계를 유지할 예정이다.

 

정명근 시장은 “서울 3호선 연장은 인구 100만을 앞둔 우리 시에 균형발전을 이끄는 중요 인프라인 동시에 증가하는 광역교통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사업”이라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