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사랑의 온도탑’ 제막…10억원 목표로 내년 1월 31일까지 모금

시청 본관 로비에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희망 2023 나눔캠페인’ 시작

권애리 | 기사입력 2022/12/05

수원시, ‘사랑의 온도탑’ 제막…10억원 목표로 내년 1월 31일까지 모금

시청 본관 로비에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희망 2023 나눔캠페인’ 시작

권애리 | 입력 : 2022/12/05 [15:32]

[뉴스인오늘] 수원시는 5일 시청 본관 로비에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열고, ‘희망 2023 나눔캠페인’을 시작했다.

 

▲ 이재준 수원시장(왼쪽 6번째),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오른쪽 6번째), 김기정 수원시의회 의장(왼쪽 5번째) 등이 제막식 후 함께하고 있다.


내년 1월 31일까지 운영하는 사랑의 온도탑의 모금 목표액은 10억원이다. 0℃에서 시작해 1000만원이 모금될 때마다 1℃씩 올라간다. 성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취약계층 이웃에게 전달한다.

 

시민, 단체, 기업, 기관 등이 기부에 참여할 수 있다. 수원시 공직자들은 지난 1일부터 ‘사랑의 열매 배지 달기’로 자율적으로 모금에 참여하고 있다.

 

이날 제막식에는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수원시장, 수원시의회 김기정 의장, 이재식 부의장,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재준 시장은 “사랑의 온도탑 눈금이 목표인 100℃(10억원)를 넘어서 200℃를 향해 가도록 다함께 노력하자”며 “나눔은 따뜻한 세상을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희망 2022 나눔 캠페인’에서는 13억8000만원이 모금돼 목표액의 138%를 모금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사랑의 열매 홈페이지(https://campaign.do/zagF)에서 카드 결제, 모바일 결제, 계좌이체 등으로 간편하게 기부할 수 있다. 희망 2023 나눔캠페인 홍보물의 큐알 코드를 스캔하면 기부 페이지로 연결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