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대천동성당과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권애리 | 기사입력 2022/08/03

안성시, 대천동성당과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권애리 | 입력 : 2022/08/03 [12:11]

[뉴스인오늘] 안성시와 대천동 성 베드로 성당이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민간이 운영하고 행정에서 지원하는 형태의 안성자원순환가게(대천동성당점) 운영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 안성시, 대천동성당과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안성시와 대천동성당은 2일 안성시청 시장실에서 김보라 안성시장, 문병학 주임신부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자원순환사회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서’에 공동 서명했다.

 

협약서에는 ‘안성자원순환가게 대천동성당점’을 운영함에 있어 기관 간 긴밀한 협력관계 구축을 목표로 ▲대천동성당의 안성자원순환가게 대천동성당점 설치 및 운영 ▲안성시의 안성자원순환가게 대천동성당점 운영 관련 행・재정적 지원을 위한 노력 ▲지역주민들의 참여와 고품질 자원의 순환이용 촉진을 위한 상호 협력 등의 내용이 담겼다.

 

안성자원순환가게는 고부가가치의 폐자원인 투명페트병, 폐건전지, 종이팩의 재활용 촉진을 위해 수거된 양에 따라 시민들에게 직접적인 보상을 해주는 시민참여형 사업으로 지난해 10월 내리점, 안성1동점을 개소했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안성시 최초, 민・관 협업방식으로 추진되는 안성자원순환가게 대천동성당점(3호점)이 오는 8월 24일 개장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안성자원순환가게 대천동성당점은 기존의 자원순환가게와는 달리 민간이 주도하고 행정에서 지원하는 방식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깊으며, 대천동성당점을 시작으로 민・관 협업형 자원순환가게가 지역사회에서 점차 확대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원순환가게 대천동성당점은 오는 24일부터 매주 화・일요일 오전 11시~오후 2시까지 운영될 예정으로, 안성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