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리더 RM, 용인에서 장욱진展 관람 화제

용인문화재단 창립 10주년 특별전

권애리 | 기사입력 2022/07/08

BTS 리더 RM, 용인에서 장욱진展 관람 화제

용인문화재단 창립 10주년 특별전

권애리 | 입력 : 2022/07/08 [10:31]

[뉴스인오늘] 그룹 방탄소년단(BTS) 리더 RM이 ‘용인문화재단 창립 10주년 특별전 – 장욱진展’을 관람해 화제다.

 

▲ 용인문화재단 창립 10주년 특별전 – 장욱진展 포스터.

평소 미술 애호가로 알려진 RM(김남준)은 지난 6일 전시장을 방문해 ‘장욱진展’을 관람 후 다음날 7일에 개인 SNS에 게재했다.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이상일)은 국내외 많은 팬을 보유한 RM의 갤러리 방문 소식에 용인포은아트갤러리에 대한 정보와 용인 마북동에 위치한 장욱진 고택으로 이어지는 셔틀버스 정보가 공유되어 전시장이 크게 붐비고 있다고 전했다.

 

용인문화재단 창립 1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기획된 이 전시는 한국 근현대미술사의 거장 장욱진이 용인에 정착한 지 36년 만에 최초로 용인에서 열리는 대형 회고전이다. 장욱진 평생의 화업을 한자리에 모았으며, 초기 작품부터 용인에서 삶을 마감하는 순간까지 그가 남긴 대표작들이 전시되어 있다.

 

특히 ‘나무 아래 호랑이’(1986)와 용인에서 세상을 떠나기 전 마지막으로 남긴 ‘밤과 노인’(1990) 등 사후 최초로 공개되는 작품과 함께 서울시립미술관과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 (재)장욱진미술문화재단, (재)가나문화재단 등이 소장한 화가 장욱진의 작품 60점을 선보인다.

 

장욱진 화백의 그림을 소장하고 있다고 전해지는 RM의 전시 사랑과 선한 영향력으로 코로나19에 지친 문화예술계는 빠르게 활력을 찾아 나가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