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경기도체육회 조사특위, 제2차 회의 개최

김경희 조사특위 부위원장, “체육회 자체 개선의지가 중요”

권애리 | 기사입력 2021/01/13

경기도의회 경기도체육회 조사특위, 제2차 회의 개최

김경희 조사특위 부위원장, “체육회 자체 개선의지가 중요”

권애리 | 입력 : 2021/01/13 [17:07]

[뉴스인오늘] 경기도체육회 관련 각종 의혹에 관한 경기도의회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이하 ‘경기도체육회 조사특위’, 위원장 채신덕, 민주당, 김포2)는 12일 제2차 경기도체육회 조사특위 회의에서 경기도체육회의 전반적 업무에 대해 보고를 받고 증인 및 참고인을 채택했으며, 2020년도에 받은 경기도체육회 특정감사결과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 경기도의회 경기도체육회 조사특위, 제2차 회의.


이원성 경기도체육회 회장은 업무보고에서 “지난 한 해 경기도체육회 운영을 책임지는 회장으로서 많은 심려와 우려를 끼쳐드려 송구스럽고 무거운 책임감을 통감한다”고 했다.

 

이에 대해 김경희 조사특위 부위원장(민주당, 고양6)은 “무거운 책임감을 통감하고 조직개선을 위한 의지가 있다면, 21명의 특위의원이 감사를 할 게 아니라, 조직의 책임자가 어떻게 개선을 하겠다고 먼저 얘기를 해야하지 않냐”고 꼬집으며, “문제는 이미 드러나 있고 해법도 사실 회계관리 지침에 따라서 또 윤리적인 측면에서 담당자를 정해서 정확하게 집행하고 내부적으로 규칙을 정해서 그대로 시행이 되면 대부분 개선될 부분들인데 개선할 방법을 모르겠냐”며 답을 요구했다.

 

또한, 김경희 부위원장은 “의지를 갖고 개선 후에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흡한 게 있으면 위원들과 함께 개선안을 찾을 수 있는 것이 서로 발전적인 회의가 되지 않겠냐”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서 증인으로 김종석 문화체육관광국장을 포함해서 집행부 증인 4인과 경기도체육회 및 체육관련 기관 간부 30여명을 증인으로 채택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