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내 7개 노인시설 예방적 코호트 격리 실시

보훈원·시립노인전문요양원 등 코로나19 집단감염 예방 위해 선제적 조치

권애리 | 기사입력 2020/12/17

수원시내 7개 노인시설 예방적 코호트 격리 실시

보훈원·시립노인전문요양원 등 코로나19 집단감염 예방 위해 선제적 조치

권애리 | 입력 : 2020/12/17 [13:10]

[뉴스인오늘] 감염병 취약시설에서의 집단감염을 예방하고자 수원시립노인전문요양원 등 수원지역 7개 요양시설과 양로원들이 예방적 코호트격리를 실시한다.

 

▲ 18일부터 예방적 코호트 조치에 참여하는 수원시립노인전문요양원 전경.


장안구 하광교동에 위치한 보훈원과 부설 전문요양센터는 17일부터 23일까지 예방적 코호트 조치를 실시한다. 보훈원 128명의 입소자와 36명의 종사자, 부설 전문요양센터 입소자 23명과 종사자 18명이 7일간 모두 격리된다.

 

18일부터는 수원시립노인전문요양원(입소자 145명, 종사자 87명)이 31일까지 2주간 예방적 코호트 격리에 동참한다. 수원시립노인전문요양원은 예방적 코호트 조치 실시를 적극적으로 주도하며 방역조치에 앞장서고 있다.

 

또 감천장요양원(입소자 89명, 종사자 55명), 감천장양로원(입소자 16명, 종사자 8명), 아녜스의집(입소자 42명, 종사자 11명)도 18일부터 7일간 참여하며, 수원VIP실버케어(입소자 91명, 종사자 58명)도 사전조치가 완료되는 대로 예방적 코호트격리를 시작할 예정이다.

 

이들 시설의 종사자 참여 여부는 사전 동의를 통해 이뤄졌으며, 예방적 코호트 조치는 참여자들에 대한 코로나19 사전 검사와 건강상태 등을 확인한 이후 시작된다.

 

예방적 코호트 격리 기간에는 방문자 면회는 물론 종사자들의 외부 출입이 전면 금지되고, 식재료를 비롯한 외부 물품 역시 철저한 소독 등의 관리 후 반입된다.

 

이번 예방적 코호트 조치에 참여하는 노인의료·주거복지시설들은 앞서 지난 3월 1차 유행 당시에도 예방적 코호트 조치에 동참한바 있다.

 

수원시는 참여 시설에 종사자에 대한 수당과 간식비 등 지원금을 전액 시비로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지역 내 요양원과 양로원들이 예방적 코호트 조치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할 방침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최근 감염병의 유행으로 노인시설의 대규모 집단감염이 우려되는 가운데 선제적 보호조치에 동참해 준 시설 종사자와 관계자들에게 감사하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